Justem News

[Justem News] 용인시에 반도체 기업 입주 쇄도...K-반도체 벨트의 핵심축 부상
작성자 저스템 조회수 265
첨부파일 첨부화일 없음

용인시에 반도체 기업 입주 쇄도...K-반도체 벨트의 핵심축 부상


경기 용인시에 반도체 장비·부품 제조 관련 분야에서만 10 이상의 기업이 둥지를 틀게 됐다.

​​

29 시에 따르면 용인 반도체클러스터 조성을 확정 지은 지난 2019 3월부터 반도체 관련 기업
집적화를
통해 최대의 시너지를 있도록 기업 유치에 공을 들여왔다.

지난 27일에는 글로벌 산업용 가스 제조 기업 에어프로덕츠사와 15000만달러 상당의 투자 협약을 맺었다. 에어프로덕츠는 기흥구 농서동 에어프로덕츠 용인공장의 생산 설비를 증설하고 기흥구
지곡산단에
생산 공장을 신설해 반도체 공정에 필요한 산소·질소 등의 산업용 가스를 고객사로
공급하게
된다.

 


26일에는 처인구 남사읍과 기흥구 공세동 일원에 반도체 장비 강소 기업 디에스이테크(),
넥스타테크놀로지
(), ㈜저스템 3 기업의 입지를 확정했다.
이들 기업은 415억원을 투입해 반도체 관련 부분 생산 공장 등을 건립할
예정이다.

이처럼 다수의 기업이 시에 투자를 결정한 것은 세계적인 반도체 기업인 삼성전자와
SK
하이닉스를 동시에 품은 유일한 도시라는 장점이 있기 때문이다.


앞서 시는 지난 2019 11 세계적인 반도체 장비 기업 램리서치를, 2020 6월에는 반도체
중고장비 유통 분야 세계 1 기업인 ()서플러스글로벌을 유치했다. 램리서치는 기흥구
지곡산단에 반도체 장비 솔루션 개발을 위한 테크놀로지센터를 건립할 예정이다.

 

굴지의 반도체 기업이 입지 하면서 뛰어난 기술력을 갖춘 반도체 장비·부품 관련
강소 기업들도 잇달아 시의 문을 두드렸다.

원자층 박막증착(ADL) 장비를 만드는 ()씨앤원은 지난 2020 10 지곡동 11-31
일대 2만㎡에 본사와 제조공장, 연구소를 이전하고 자회사인 ()알버트를 신설하기 위해
부지조성에
착공했다.

같은 반도체·디스플레이 제조용 기계를 생산하는 ()애플티도 처인구 모현읍 매산리 2632
부지에
연면적 1710 규모의 제조시설을 신축키로 하고 공장 신설 승인을 받았다.

이보다 앞선 2020 3월에는 반도체·디스플레이용 증착·식각·세정장치 부품을 제조하는
가람전자
() 처인구 남사읍 통삼리 5874 부지를 매입해 생산 설비를 구축한
공장 가동을 시작했다.

최근에는 반도체소자 제조 기업인 주식회사 보야가 처인구 남사읍 원암리 일대 3106 부지에
생산
공장을 건립하기 위해 도시계획심의를 마치고 최종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중이다.

백군기 용인시장은시가 세계적인 반도체 도시로서의 위상을 높여갈 있도록 기업하기
좋은 환경을 만들고 이들 기업과 함께 성장할 있는 다양한 방안을 모색하겠다 말했다.


아시아투데이, 홍화표 기자 hhp@asiatoday.co.kr